심영


좌: 20대 때 모습. 고자되기 전[1]
우: 중년기 때 모습. 고자된 이후[2]
1910.09.03 - 1971.07.24

Contents

1. 소개
2. 드라마 야인시대에서의 심영

1. 소개

본명은 심재설(沈載卨), 문중은 청송 심씨로 일본식으로 창씨개명을 한 이름은 아오키 진에이(靑木沈影, あおき じんえい)[3]이며 심영(沈影)은 예명이다.

학창시절부터 연기에 관심이 있어서, 그 쪽 계열에 기웃거리다가 배우 일을 시작했다. 연기력에 대해선 일본에서도 공연을 하는 등 꽤 호평을 받았지만 국민배우 황철이 등장하면서부터 그에게 밀려서 활동이 위축되었다. 하지만 야인시대에서는 심영이 주도권을 잡고 황철을 소개한다.

일제강점기 말기에 친일 연극 단체인 조선연극문화협회의 간부를 맡고 친일 연극에 많이 출연해 민족문제연구소친일인명사전에 수록되었다.

미군정 시기에는 좌익 계열의 단체에서 활동하다가 1946년 3월에 좌익 선전극 (박영호 극작가)을 마치고 부인과 부인의 친구와 함께 집으로 가던중 미행해 온 김두한에게 광교[4]에서 하복부영 좋지 않은 곳에 총상을 입었다.[5] 이후 김두한은 심영이 입원중인 병원에 찾아갔지만, 그의 어머니로 인해 마음이 약해져서 협박만 하고 목숨을 살려주고 이후 심영은 월북을 했다. 심영 피습사건 당시 기사.

월북 이후에는 여러 영화에서 비중있는 역할을 맡아서 활동하여 공훈배우 칭호를 받았다. 앞서 언급한 황철과 함께 북한 예술사에서 이름을 날린다. 그리고 남한에서는 다른 방식으로 인터넷 예술사에 이름을 날렸다. 최은희의 말에 의하면 한국 전쟁 당시 심영인민군복을 입고있었다고 한다.최은희 기사

하지만, 말년에는 숙청되었다가 복권되어 남로당 숙청 때 걸려들었다 간신히 살아남았다.1960년대 한설야가 숙청될 때 다시 사상검토를 받았다.1971년 결국 다시 숙청되어 평양에 소재한 삼신탄광 탄부로 떨어졌다고 한다. 탄부로 고생하다가 1973년 폐결핵으로 사망했는데, “이 다음에 통일 되면 나를 서울에 가져다 묻어 달라”는 유언을 남기고 눈을 감았다고 한다. 확인바람[6]. 신불출의 경우와도 같이 수용소에 감금당해 개고생하다 죽었을 가능성이 있다고 한다. 그에 비하면 친일 하고도 살아남은 이 무뇌 여배우는... 역시나 북한은 친일파 배우라도 여자이고 예쁘면 봐주는건지... 자세한 사항은 추가바람.

하지만 최은희 씨는 북에서 심영이 연극영화학교 교원으로 쓸쓸하긴 해도 고운 말년을 보냈다고 확인했다고 증언했다. 하지만 최은희 씨가 직접 보지 않고 북한에서 주워들은 것을 옮긴 증언 중에는 납북 후 몇달만에 죽은 걸로 확인된 춘원 이광수가 70년대까지 수용소에서 절개를 지켰다는(?) 류의 증언도 있어서 신빙성이 좀 떨어진다.

친일 연극을 많이 한 탓인지, 아니면 자기 나름대로의 사상이 있었기 때문인지 퇴계 이황과 율곡 이이를 매우 싫어하고 까내렸으며, 그 중에서도 특히 이황이 동방의 주자라고 불리며 일본에 영향을 미쳤다는 부분에 있어 아주 부정적이었다. 그가 월북한 이후 그에 대해 이야기하던 사람 중 '술만 마시면 이이, 이황을 욕하는 사람'으로 그를 기억하는 사람이 있었을 정도(…).천원권과 5천원권을 욕하는 심영 동영상 제작이 시급합니다.

1942년 당시 스타였던 박향림[7]과 음반을 녹음한 적이 있다. 이때 그는 대사 파트를 맡았다. # 들어보자

----
  • [1] # 1937년 동아일보 기사에 실린 사진이다. 야인시대의 심영과 거의 비슷하게 생겼다.
  • [2] 야인시대 극 중 심영과의 모습은 전혀 딴 판, 오히려 배우 신구를 닮은 듯 하다.
  • [3] 한자를 보면 알겠지만, '진에이'라는 이름 자체가 심영을 일본어로 읽은것이다. 그리고 '아오키(청목)'이라는 일본식 성씨는 본관인 '청송(靑松)'을 청목으로 변형한 것이라 추측된다. 만약 청송이었으면 아오마쓰 진에이였겠지
  • [4] 김두한은 동아방송 대담 노변야화에서 종로경찰서, 중구경찰서 등에 애매한 관할점을 이용해 광교까지 미행했다고 한다. 실제 광교는 종로와 중구 사이에 위치
  • [5] 일부에서 좌익 선전극 님 등 창작이라는 견해가 있는데, 님은 친일파이자 좌익 극작가 박영호의 작품이고 고자설 또한 고환은 서혜부 아래 음낭 내에 위치로 서혜부는 하복부.
  • [6] 출처:<시효인간> 김용균
  • [7] 오빠는 풍각쟁이를 부른 가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Supported by Veda

엔하위키 미러는 엔하위키의 컨텐츠를 빠르고 안정적으로 보여주기 위한 사이트입니다. (자세히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