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명 4/시빅 일람

문명 4의 사회제도를 소개하는 항목. 변역명은 한글패치 기준.
  • 문명 4 BTS 3.19 패치 기준.

Contents

1. 정치체제
2. 법률
3. 노동
4. 경제
5. 종교

1. 정치체제

  • 전제정치(Despotism)
필요기술 없음
유지비 낮음
효과 없음
좋아하는 지도자 없음
기본 상태이다. 하루 빨리 기술을 개발해 다른체제로 넘어가자.

  • 세습통치(Hereditary Rule)
필요기술 군주제
유지비 낮음
효과 도시에 주둔한 군사 유닛 수만큼 행복 +1
좋아하는 지도자 예카테리나 2세, 길가메쉬, 루이 14세, 파칼 2세, 라그나르, 슐레이만, 후앙 2세, 우아이나 카팍
중세에는 세습정으로 행복을 유지하고 위생 제한치만큼 인구를 끌어올리는 게 기본 운영이다. 기본 체제를 제외한 정치체제 중 가장 유지비가 적고 노예제와의 궁합도 최고다. 노예제로 땡긴 망치로 건물과 병력을 생산하고 이 병력들로 도시의 불행을 찍어 누르는 식이다. 좋아하는 지도자가 많아서 외교관계에 큰 도움이 된다. 피라미드를 확보하지 않는 한 종교테크의 군주제를 찍어야 하는데, 과학, 성장과 전쟁 관련 기술들이 늦어진다는 점이 문제가 되지만, 워낙에 필수적인 테크라... 이후 국가의 성장에 따라 충분한 행복 자원과 건물이 확보되면서 자연스럽게 다른 체제로 옮겨가게 된다.

  • 간접민주제(Representation)
필요기술 헌법
유지비 중간
효과 인구 수가 높은 도시 몇 개에 행복 +3[1]
전문가 1인당 추가 비커 +3
좋아하는 지도자 아우구스투스 카이사르, 빅토리아 여왕, 율리우스 카이사르, 나폴레옹
SE라 불리는 과학자 전문가 체제[2]에 최적화된 체제이다. 철학적 문명과 궁합이 잘맞고 카스트제도와 같이 하면 효율이 높아진다. 문제가 있다면 헌법이라는 요구 기술. SE체제의 효과를 극대화하는데 필요한 카스트제, 평화주의, 중상주의 등은 대체로 비슷한 시기에 확보되지만 헌법은 르네상스가 다 지나간 다음에야 얻을 수 있다. 게다가 헌법의 다음 테크는 보통선거제를 개방하는 민주주의다! 때문에 대부분의 SE체제는 간접민주제 없이 반쪽자리로 굴리며 위인을 남들보다 빠르게 뽑아내는데 만족하거나, 혹은 피라미드를 확보해 초반부터 간접민주제를 굴리는 방식으로 이루어진다.

  • 경찰국가(Police State)
필요기술 파시즘
유지비 높음
효과 전쟁 근심도 -50%, 군사 유닛 생산 +25%
좋아하는 지도자 징기스 칸, 몬테수마, 샤카
소위 깡패리더들과 친해질수 있다. 전쟁용 시빅이지만 세습제나 간접민주제와 달리 행복 확보는 안되기 때문에 아슬아슬하게 행복 유지가 되는 상황에서 전쟁하겠다고 무작정 경찰 국가 시빅을 선택했다가 불행 문제가 터져버려서 오히려 좋지 않을 수 있다. 유지비가 높은 것도 흠.

  • 보통선거제(Universal Suffrage)
필요기술 민주주의
유지비 중간
효과 타운(Town)에서 망치 +1
골드을 이용해 생산 가속 가능
좋아하는 지도자 간디, 프레드릭, 부디카
대개 최종적으로 이 체제로 귀결된다. 언론자유, 노예해방과 함께 CE 세트(1). 타운이 많은 커머스 도시의 생산력이 높아지며 골드를 이용해 망치가 적은 도시에 건물을 빨리 지어줄 수 있다. 가속 비용은 골드와 망치 3:1 비율이며 (망치가 10이면 골드가 30) 원더는 훨씬 비싸다.

2. 법률

  • 야만제(Barbarlsm)
필요기술 없음
유지비 낮음
효과 -
좋아하는 지도자 -
하루 빨리 기술을 개발해서 상위 제도로 넘어가자.

  • 봉건제(Vasslage)
필요기술 봉건제
유지비 높음
효과 유닛 생산시 경험치 +2
일부 유닛의 유지비 무료[3]
좋아하는 지도자 알렉산더, 샤를마뉴, 키로스, 메흐메드 2세
신권정치와 함께 전쟁 준비용 시빅이지만 병영+신권 정치만으로 3레벨 병력을 뽑을 수 있으므로 봉건제까지 채택할 일은 많지 않다. 권위적 특성이 아닌 이상 4레벨 병력을 한번에 만들려면 병영에 신권 정치, 봉건제에다가 위대한 장군 2명까지 더 있어야 하는데 중세 이전에 정복 전쟁 안했다면 위대한 장군 2명이 있을리가 없고 관료제의 망치, 커머스 증가 효과가 워낙 강력해서...때문에 신권 정치와 관료제 나오기 전까지 임시로 쓰거나 아니면 권위적 특성과 신권 정치, 펜타곤, 위대한 장군, 웨스트 포인트 등등과 결합해서 레벨 4이상 유닛을 무리없이 뽑을 수 있을때 채택한다.
일정 숫자까지 유닛 유지비를 무료로 해주지만 대신 기본 시빅 유지비가 비싸서 사실상 조삼모사다.

  • 관료제(Bureaucracy)
필요기술 공공행정
유지비 높음
효과 수도의 망치와 커머스 +50%
좋아하는 지도자 함무라비, 쿠빌라이, 표트르 대제, 진시황
대부분의 경우 수도가 가장 잘 큰 도시이기 때문에 관료제와 결합하면 수도 혼자서 문명의 과학력을 지탱하는 사태를 볼 수 있다. 서울공화국 수도가 연구를 책임지는 동안 다른 도시들은 빠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식량과 망치타일부터 개발할 여유를 가지게 된다. 작은 국가에서 수도의 비중이 클수록 효과가 크다. 원시티 플레이의 핵심.

  • 국가주의(Nationhood)
필요기술 민족주의
유지비 없음
효과 턴마다 유닛을 최대 3유닛 징병 가능[4]
병영에서 행복 +2
첩보력 +25%(BTS)
좋아하는 지도자 비스마르크, 처칠, 드골
긴급할때 도시 주민을 병력으로 징집해 방어에 도움을 준다. 농장 도배한 도시에 대극장을 지어 불행 걱정 없이 턴마다 병력을 뽑아내는 노예제스러운 응용도 가능하다. 전쟁 피로도에 의한 불행이 미친듯이 치솟아 오르는 장기전에서는 병영에 붙어있는 얼마 안되는 행복도 아쉬울 때가 있다. 시빅 유지비가 아예 없어서 병력 유지비를 내는데 도움이 되고 첩보력이 증가하기 때문에 스파이를 많이 사용할때 좋다.(bts)

  • 언론자유(Free Speech)
필요기술 자유주의
유지비 낮음
효과 문화 +100%, 타운의 커머스 +2
좋아하는 지도자 워싱턴
CE 세트(2). 보통선거와 같이 쓰면 타운은 기본 능력에 망치 +1 커머스 +2가 된다. 국가가 크고 타운이 많으면 언론자유, 국가가 작으면 관료제가 효율이 좋다. 문화 +100% 덕분에 문화 승리할때 하면 좋다...기 보단 사실 없으면 후반 문화력 싸움에서 불리해서 어쩔 수 없이 선택하는 경우도 많다.

3. 노동

  • 부족제(Tribalism)
필요기술 없음
유지비 낮음
효과 -
좋아하는 지도자 없음
역시 아무런 효과가 없다. 빨리 기술을 개발하자.

  • 노예제(Slavery)
필요기술 청동 기술
유지비 중간
효과 인구를 희생해 생산 가속 가능(노예가속)
좋아하는 지도자 없음
병력 생산이든 건물 건설이든 다방면으로 매우 좋은 시빅으로 초중반 운영의 핵이다. 행복 제한선을 넘어가는 인구는 가차없이 노예제로 희생해서 망치로 바꾸자. 노예가속을 하면 불행 1이 추가[5]되지만 세습통치와 함께라면 별 문제없다. 유닛과 건물이 고급화되면서 슬슬 노예제로 감당하기 어려워질 때 쯤 행복 자원과 건물이 확보되면서 자연스럽게 다른 체제로 넘어가게 된다. BTS에는 특수 이벤트가 추가되면서 노예반란 이벤트가 종종 일어나 도시 기능이 마비되고 인구수가 감소되는 등 상당히 뼈아픈 타격을 입지만 그렇다고 노예제를 포기하긴 어렵다.

  • 농노제(Serfdom)
필요기술 봉건제
유지비 낮음
효과 일꾼 작업 속도 50% 증가
좋아하는 지도자 없음
새로운 시설물을 많이 만들어야 할때는 상당히 좋지만 정작 농노제가 채택할 수 있을때가 되면 이미 일꾼을 충분히 뽑아놓고 중요한 타일은 거의 다 개발되었을 것이다. 그래서 전체적 효율로는 노예제나 카스트제도에 밀려 채택할 일이 적다. 전쟁 직후 영토가 급격하게 늘어났지만 일꾼이 모자랄 때 빠르게 타일을 개발해 국가를 정상화하는 용도나 일꾼이 타일 개발하는 데 턴수가 너무 오래 걸리는 마라톤에서 제한적으로 쓰인다.

  • 카스트제도(Caste System)
필요기술 법전
유지비 중간
효과 전문가(예술가, 과학자, 상인) 고용 무제한
작업장 망치 +1
좋아하는 지도자 왕건
SE 체제에서 과학자 대량 확보를 위해 사용. 작업장에 보너스가 있으므로 근대에 작업장 망치경제를 위해 쓰기도 한다. 간접 민주제와 궁합이 좋다.

  • 노예해방(Emanclpation)
필요기술 민주주의
유지비 낮음
효과 오두막,빌리지,햄릿의 성장속도 +100%
이 시빅을 채택하지 않은 문명에 불행
좋아하는 지도자 링컨
CE세트(3). 일찍부터 오두막을 굴려온 수도 주변 지역은 대부분 이미 타운화 되었겠지만 확보한지 얼마 안된 지역의 하위 오두막들을 빠르게 타운으로 만들어준다. 보통 선거와 언론자유에서 나오는 보너스 때문에 빌리지와 타운의 산출량이 두배 가까이 차이나는 만큼 노예 해방 또한 가치가 있다. 사실 오두막 성장 속도외에는 자신에게 적용되는 효과가 없어서 노예제나 카스트제가 훨씬 더 뛰어나지만, 상대 문명에 불행 페널티를 부여하는 효과가 아주 강력하다. AI는 꼬박꼬박 노예해방을 채택하기 때문에 사실상 울며 겨자먹기 식으로 선택하게 되는 경우가 많다.

4. 경제

  • 지방분권제(Decentralisation)
필요기술 없음
유지비 낮음
효과 없음
좋아하는 지도자 없음
빨리 다른 체제로 변환하자.

  • 중상주의(Mercantilism)
필요기술 은행업
유지비 중간
효과 도시에 무료 전문가 +1, 외국과의 교역로 폐쇄. (속국과의 교역로는 폐쇄되지 않는다.)
해외 기업 효과 없음
좋아하는 지도자 루즈벨트, 도쿠가와
SE체제, 특히 간접 민주제와 잘 어울린다. 하지만 해외 교역이 제공하는 커머스에 비해 무료 전문가는 커머스로만 따지면 비효율적인 편이다. 해외 교역이 상호호혜적이긴 하지만 상대적으로 작은 문명이 더 큰 이익을 얻기에 자신의 문명이 작을 때 중상주의 채택은 생각 이상의 손해를 가져다준다. 위인 포인트를 받는데 의의를 두자. 속국과의 교역로는 폐쇄되지 않기 때문에 같은 대륙내 모든 문명을 속국으로 만들었고 다른 대륙의 문명과는 아직 천문학이 개발되지 않아 교역하지 못한다거나 속국을 제외한 나머지는 죄다 매우 적대적인 문명이라서 교역로가 유지될 가능성이 없거나 등등 특별한 상황에서는 또 채택할 여지가 있다.

  • 자유시장(Free Market)
필요기술 경제학
유지비 중간
효과 도시에 교역로 +1
기업 유지비 -25%(BTS)
좋아하는 지도자 만사 무사, 한니발
기업 유지비가 줄어들기 때문에 기업 플레이시 매우 좋다. 교역로 1개 추가도 간단하면서 괜찮은 효과.

  • 국유경제(State Property)
필요기술 공산주의
유지비 낮음
효과 수도와의 거리로 인한 유지비 제거
작업장, 물레방앗간에 식량 +1, 도시의 생산망치 +10%
기업효과 없음(BTS),
좋아하는 지도자 스탈린, 마오쩌둥
작업장의 식량 페널티를 상쇄하기 때문에 망치체제에 도움이 된다. 유지비 제거도 훌륭한 효과. 유지비 제거로 정복 전쟁으로 도시가 급격히 늘어난 상황에 대처하기 좋고 망치 올인플레이에도 좋다. CE체제로 갈아타기 애매한 상황에서 국유경제와 함께 전쟁용 시빅을 채택한 다음 병력에 집중해 한타를 걸어보는 냉전기 소련스러운 전략이라든가...내 공산주의가 이렇게 좋을리 없어. 매우 강력한 효과를 가진 대신 기업 플레이는 할 수 없게 된다. 자신이 Mining Inc.과 Sid's Suchi Co. 또는 Cereal Mills를 선점해서 망치와 식량을 확보한 상태라면 선택할 이유가 크게 줄어들지만 반대로 적국이 기업 본사를 확보하고 아군에 유지비 폭탄을 안겨주며 골드를 챙겨가고 있다면 선택할 만 하다.

  • 환경주의(Environmentalism)
필요기술 의학
유지비 중간
효과 모든 도시에 위생 +6, 대중교통에 위생 +2
모든 풍차 및 보안림(BTS)에 커머스 +2
기업유지비 25% 증가(BTS)
좋아하는 지도자 타탕가 이요타케
기업 플레이시에는 효율이 좋지 않지만 위생 증가로 인구 늘리기가 쉬워진다. 공장-발전소-산업단지까지 올리면서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비위생이 두렵다면 고려해보자. 풍차와 보안림에 커머스가 추가되므로 언덕에 풍차, 숲과 정글에 보안림을 도배하자. 사실 시빅 자체의 위력만 보면 국유 경제, 자유 시장이 훨씬 강력하고 어차피 위생 문제는 재활용 센터, 유전학, 미래 기술까지 가버리면 해결되기에 결국 환경주의를 선택할 필요가 없어진다. 그래서 UN 결의안에 글로벌 시빅으로 환경주의가 올라오면 좀 짜증나는 상황이 된다.

5. 종교


  • 다원신앙(Paganism)
필요기술 없음
유지비 낮음
효과 -
좋아하는 지도자 -
기본 상태.

  • 조직화된 종교(Orgnized Religion)
필요기술 일신교
유지비 높음
효과 국교가 있는 도시의 건물 생산 +25%
수도원 없이 선교사 생산 가능
좋아하는 지도자 브레누스, 하트셉수트, 수리야바르만 2세, 람세스 2세
성장용 시빅. 건물 생산 가속이 너무 좋은데다 평화주의는 철학적 특성 아니면 잘 쓰지 않고 신권정치는 전쟁용 시빅이라서 별 다른 일이 없으면 종교 자유 택할때까지 이걸로 그냥 쭉 진행 하게 된다.

  • 신권정치(Theocray)
필요기술 신학
유지비 중간
효과 국교가 퍼진 도시에서 생산한유닛의 경험치 +2
국교외의 종교는 전파되지 않음[6]
좋아하는 지도자 이사벨라, 살라딘, 자라 야콥, 유스티니아누스 1세
봉건제, 경찰국가와 함께 전쟁준비용 시빅. 다른 나라가 이 시빅을 선택하면 전쟁 준비중이라고 생각 하면 된다.

  • 평화주의(Padfism)
필요기술 철학
유지비 없음
효과 유닛마다 유지비 +1, 국교가 있는 도시에서 위인 포인트 +100%
좋아하는 지도자 -
위인 플레이에서 사용되는 대표 시빅. 군사 유지비증가로 인해 군대가 많으면 적자가 날 수있다. 군사는 빵빵하게 채워두는 편이 여러모로 안전해서 철학적 특성이 아니라면 이 시빅을 잘 채택하지 않는다. 강대국 사이에서의 절묘한 줄타기가 필요하다.

  • 종교의 자유(Free Religion)
필요기술 자유주의
유지비 낮음
효과 국교 없음
도시에 퍼진 종교 수마다 행복 +1
도시마다 비커 +10%
좋아하는 지도자 아소카, 윌리엄 반 오라녜, 다리우스 1세, 엘리자베스 1세
효과는 훌륭하지만 이 게임에서 국교는 외교에 절대적인 영향을 끼치기 때문에 선택하기가 조금 꺼려지는 시빅. 다만 국교가 다르면 이교도라고 싫어하지만 국교가 아예 없다고 불신자라고 싫어하는 일은 없으니, 자기가 소수종교여서 눈총받고 있던 처지라면 마음놓고 종교의 자유를 채택해도 된다.
----
  • [1] 도시 수는 맵에 따라 변경
  • [2] 식량이 충분히 확보된 도시에 과학자 전문가를 많이 배치해 비커와 위인을 뽑아내는 운영.
  • [3] 맵 크기에 따라 유닛 수가 달라짐
  • [4] 다만 불행이 증가한다. 나오는 유닛은 해당 시대의 도시방어용 보병이며 경험치는 절반 가량만 적용된다.
  • [5] 유지시간은 게임 속도에 따라 다르며 불행 유지가 끝나기전에 다시 노예제 가속하면 유지시간이 더욱 길어진다.
  • [6] 다만 자신이 소유한 선교사 유닛으로 포교하는건 가능하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Supported by Veda

엔하위키 미러는 리그베다 위키의 컨텐츠를 빠르고 안정적으로 보여주기 위한 사이트입니다. (자세히 알아보기)